완주군 "메타버스 타고 주요 관광지 둘러봐요"

전북 완주군은 주요 관광지를 메타버스 가상현실(VR)로 만나볼 수 있는 체험차량을 운영한다고 6일 밝혔다.

완주군은 오는 10일까지 ‘LG U+DIVE와 함께하는 찾아가는 실감콘텐츠 체험관’을 운영한다. 이 체험관은 VR 실감콘텐츠가 탑재된 대형트럭을 통해 운영된다. 액티비티 체험시설인 놀토피아와 용봉초등학교 등을 순회하며 어린이들에게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. 체험관은 HMD(머리에 착용하는 디스플레이 장치)를 활용해 지역 여행지를 VR형태로 보고 차량 내부 3면에 터치스크린으로 영상을 볼 수 있게 구성했다.

이번 체험관 제작과 운영은 관광콘텐츠 개발 전문기업인 ㈜피디엠코리아가 한국콘텐츠진흥원 주관 2021년 실감콘텐츠 대기업협력사업으로 선정돼 추진하게 됐다. 이 업체는 지난 3~4월에 삼례문화예술촌, 소양오성한옥마을 등 주요 관광지를 360도로 시청할 수 있는 HMD기반의 영상촬영을 진행했고 이를 AI 휴먼기술을 활용한 메타버스 가상현실콘텐츠로 제작했다.


뉴시스

2022년 5월 6일 자 https://newsis.com/view/?id=NISX20220506_0001861379&cID=10808&pID=10800

LIST UP
Time​